거제는 올때마다 비오는 날씨다.
엄마, 아빠 신혼때 와서 좋다고 생각했던 곳을 아기린과 같이 와서 너무 좋았는데, 바람이 심하게 부는 날씨라 아기린은 몽돌을 보고 대면대면해서 좀 섭섭했다.

그마저나, 몽돌은 여기가 제일 귀여운 것 같다 :-)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D+756, 구미 cook & may  (0) 2012.05.01
D+756, 거제 바람의 언덕  (0) 2012.05.01
D+756, 거제 학동몽돌해변  (0) 2012.05.01
D+756, 통영의 근대건물_  (0) 2012.05.01
D+756, 통영의 아침_  (0) 2012.04.30
D+755, 통영 봉피앙 마을  (0) 2012.04.29
open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