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모두가 아는 그런 인상주의 그림은 아니었다.
미국인들답게 사실적이며, 원칙적인 그림 위에 빛을 더한 느낌.
자연에 대한 경의로움과 자부심이 그림에도 가득했다.





미술관 앞 포토존에서 그림을 감상 중인 꼬마.
기억에 몇개 남았으면 좋겠는데_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 tag  , ,
open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