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와 낮에 있는 동안 슥슥 그림 보고 그리기.
스케치북 한가득을 이야기를 하면서 그려내다니.
아직 어설프지만 모방도 되다니.

넘 기특하다. :-)

'베이비 > 드로잉' 카테고리의 다른 글

D+1309, 낙엽 그림놀이  (0) 2013.11.10
D+1300, 첫전시_  (0) 2013.11.09
D+1299, 또 하나의 변화.  (0) 2013.10.28
D+1290, 42개월 화풍.  (0) 2013.10.19
D+1286, Action Painting like Jackson Pollock.  (0) 2013.10.19
D+1279, 쥬트 인형만들기.  (0) 2013.10.08
open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