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ults

'50개월'에 해당하는 글들

  1. 2014.06.14  D+1530, 서일농원
  2. 2014.06.14  D+1530, 피나클랜드.
  3. 2014.06.14  D+1530, 공세리성당.

언제봐도 정겨운 장독들.



하얀배꽃을 생각하고 갔는데 늦어버렸다.



식사 후 가족산책.


솔리의 식사값이 너무 올라서 아쉬웠지만 서일농원은 언제나 머리속 생각 그대로 평화롭고 조용한 곳이다.
식사 후 산책도 참 행복했던 시간.


'베이비 > 나들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년 춘천인형극제.   (0) 2014.08.24
2014년 아시테지, 페기와 데릴.   (0) 2014.08.24
D+1530, 서일농원  (0) 2014.06.14
D+1530, 피나클랜드.   (0) 2014.06.14
D+1530, 공세리성당.   (0) 2014.06.14
D+1524, 허브빌리지.   (0) 2014.06.08

하트입 가득 계수나무.



진분홍 조팝나무.



힘차게 뛰는 아이.


아산을 지날때마다 숙제같던 곳인데 드디어 갔다. 산같은 지형에 날씨도 더워서 좀 힘들긴 했지만 그래도 운동삼아 나뭇잎 이야기도 하도 나무 이름도 같이 읽고, 오얏도 보고 즐겁게 놀다왔다.


'베이비 > 나들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년 아시테지, 페기와 데릴.   (0) 2014.08.24
D+1530, 서일농원  (0) 2014.06.14
D+1530, 피나클랜드.   (0) 2014.06.14
D+1530, 공세리성당.   (0) 2014.06.14
D+1524, 허브빌리지.   (0) 2014.06.08
D+1523, 베어트리파크.   (0) 2014.06.07

언제와도 경건해지는 곳.



380년을 산 나무답게 그늘이 너무 시원했다.



언니는 돌아다니느라 엄마를 한번 안쳐다보네.



십자기의 길은 오년전이나 지금이나 참 마음을 경건하게 한다.


몇년전에 왔다가 다시 온 공세리성당.
주차장도 생기고, 주변도 정돈되어 좀 놀랐지만, 몇백년이나 된 나무들이 여전히 지키고 있는 곳.
한참 미사 중이라서 성당 안엔 안들어가고, 작은 박물관에서 순교자에 대한 내용을 보고 왔다.
천천히 걸을 수록 좋았던 십자가의 길은 마음조차 평안하게 하는 곳.
언제가 될지 모르지만 다시 오고 싶다.


'베이비 > 나들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D+1530, 서일농원  (0) 2014.06.14
D+1530, 피나클랜드.   (0) 2014.06.14
D+1530, 공세리성당.   (0) 2014.06.14
D+1524, 허브빌리지.   (0) 2014.06.08
D+1523, 베어트리파크.   (0) 2014.06.07
D+1522, 아침고요수목원.   (0) 2014.06.07
openclose